보험 추천정보

COPYRIGHTⓒ
2018 Global-Insurance Dental. All Rights reserved.
개인정보취급방침

건강정보

미세먼지 속에는 자동차 배기가스나 공장 매연 등에서 나오는 황산염, 질산염 등이 섞여 있습니다.
이 외에도 단백질 식품이 탈 때 나오는 발암물질인 다환방향족탄화수소, 내분비계 교란 물질인 휘발성유기화합물, 중금속 등도 들어있는데 이러한 독성 물질이 피부에 닿으면 각종 피부 트러블을 유발하게 됩니다.
특히 피부에 유분이 많거나, 유분기가 있는 화장품을 사용하는 경우 휘발성유기화합물 등 지용성 독성 물질이 피부에 더 잘 달라붙습니다.
이 때문에 여드름이나 아토피 피부염 등 피부 질환이 새로 생기거나 악화되는 것 입니다.

이렇게 미세먼지가 나쁨 이상의 농도를 보이는 날에는 미세먼지 전용 마스크를 쓰거나 긴팔/긴바지를 입는 등 가급적 피부 노출을 최소화하는 것이 좋으며 외출 후에는 곧바로 손, 얼굴, 귀 등을 깨끗이 씻도록 합니다.
또한 미세먼지가 심한 날에는 화장품 선택도 신중하게 해야 하는데 오일이나 유분기가 많은 크림은 미세먼지가 피부에 잘 달라붙도록 하므로 사용을 삼갑니다.

색조 화장을 할 때도 끈적한 제형의 제품보다는 파우더 제품을 사용하는 것이 좋으며 외출 후에는 화장을 더 꼼꼼하게 지워야 합니다.
클렌징 오일, 폼클렌저 등을 이용해 턱, 목, 귀 뒤까지 꼼꼼하게 세안하도록 하는데 이때 세안을 꼼꼼하게 한다고 2차, 3차 클렌징을 하게 되면 피부에 자극을 줄 수 있습니다.